한강을 흐르게

콘크리트 대신 모래밭, 대형 유람선 대신

다양한 생물들이 찾아오는 한강을 꿈꿉니다

서해바다를 오가는 토종돌고래 상괭이와 우아한 날개짓의 재두루미

그리고 종종 걸음으로 먹이를 찾아다니는 귀여운 도요새

​굳게 닫힌 신곡수중보가 열리기만을 기다리는 생물들입니다

서울환경운동연합.png